•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은자골마을 마을체험 마을장터 마을여행 마을알림터

    접도웰빙

    게시판 보기
    게시일 2017-06-29 16:47:40 글쓴이 김정례 조회수 55




    망초꽃 / 송기원
     
     
     
    마침내 보았단 말이지?
    누구도 보지 못한 캄캄한 나락에서
    기어이 너만은 보았단 말이지?
    돌아보면 이승과 저승이 함께 먼데
    까마득한 거리를 뛰어넘어
    끝끝내 너만은 보았단 말이지?
    오늘 밤도 벌판 가득히
    망초꽃 하얗게 흐드러지는데.

    오늘도  수고하셧습니다.
    지친 하루  아름다운 꽃을 보면서 잠시 휴식을... 

    서로에 대한 배려있는 답글은 네티켓의 기본입니다.

    0/300자
    댓글 등록